Search
회원가입 로그인 MyPage 메일
장바구니 배송조회 이용안내 정보보호 고객문의 회사소개
 
ShoppingCategory
미술품(북한 그림)
북한주류
농산품/건강식품
공예품
청자,골동품
[국산]경옥고
Other Service
고객문의
보도자료/행사참여 사진
북한상식
일상사진
북한정보
자유게시판
현금영수증 신청란
Home > 커뮤니티 > 북한상식
제목
이색적인 북한의 친인척 호칭
이름 운영자
작성일 2003-08-11 조회수 2561
북한의 일상생활에서 널리 쓰이는 어휘 가운데 하나인 `씨 다른 동생'은 `배다른 동생'에 대비해 만들어진 것이다.

`씨 다른 동생'이란 어머니가 개가했을 경우 그 자녀가 새 아버지, 즉 의붓아버지(북한에서는 이붓아버지)의 나이 어린 자식을 일컬을 때 쓰는 말이다.

개가한 어머니의 아들은 어머니와 새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난 동생에 대해서도 `씨 다른 동생'이라는 표현을 쓸 수 있는 것이다.

시형은 남편의 친형을 가리키는 `시아주버니', `시숙'과 같은 말이다.

시숙이라는 말을 거의 쓰지 않는 북한 사람들은 일상생활에서 시형에게 예의를 갖춰 `시아주버니'나 `아주버님' 등으로 부르지만 다른 사람 앞에서나 호적 등 문서상에서는 시형이란 호칭을 쓰고 있다.

아저씨란 호칭은 남한에서 볼 때 언니의 남편을 가리키는 형부와 같은 말이다.

조선말대사전은 아저씨에 대해 "언니의 남편을 이르는 말"이라고 풀이하고 있다. 이 사전에 형부란 말도 올라 있지만 북한 사람들은 사실상 이 말을 쓰지 않는다.

북한에서는 또 남한과 마찬가지로 부모와 비슷한 연배의 남자를 정답게 불러 아저씨라고 하는데, 주로 어린이들 사이에서 많이 쓰인다.

`가시아버지'와 `안해', `고모4촌'는 각각 장인과 아내, 고종4촌을 의미하는 것으로 북한에서는 문화어(표준어)이며 공문서에서도 이들 용어가 사용된다.

이전글 북, 아나운서는 어떻게 뽑을까요?
다음글 :: 남북 언어차이
        
(0)